형제자매들

제목 없음

요.

maeip-0.jpg

 


::: 묻고답하기 :::


 302 1031 통계카운터 보기  회원 가입 회원 로그인 관리자 접속 --+
Name  신윤식
Subject  ☞ 교회 안에서 다단계에 대해(암웨이)

대개 다단계 판매를 말하면 예전에 우리나라에 많은 문제를 일으켰던 피라미드 판매와 같은 것으로 여김으로써 다단계 판매 방식의 회사에 대해서는 돕지 않은 시선으로 바라보는 분위기가 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제가 알기로는 다단계와 피라미드는 다르다고 봅니다. 
물론 피라미드도 다단계 방식을 취하고는 있지만 그 결과에 대해서는 다단계와 다를 것입니다. 
다단계 판매는 네트워크 판매방식으로 일종의 경영방법입니다. 
때문에 다단계 판매방식의 회사라고 해서 무조건 백안시하는 것은 주의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암웨이 회사는 제가 잘은 모르지만 문제가 되었던 피라미드 판매 방식은 아닌 것 같습니다. 또 그 회사에서 판매하는 물건은 품질이 좋다는 말을 많이 들었구요. 
저도 아는 사람에게 선물로 받고, 또 구입하기도 해서 몇가지 사용하는 제품이 있긴 합니다. 
어쨌든 다단계 판매 방식 자체가 타인에게 피해를 주는 것이 아닌 이상 다단계 판매하는 것 자체를 부정적으로 볼 이유는 없다고 봅니다. 
물론 피라미드와는 다른 다단계 방식을 말씀드리는 것입니다. 
그런데도 성도들이 다단계 판매를 꺼려한다면 그것은 혹시 자신들에게 물건을 사달라고 요구할 것을 미리 염려하기 때문일 것입니다. 
한국인 정서상 누군가가, 특히 아는 사람이 부탁을 하면 거절을 잘 하지 못합니다. 그래서 싫은데도 할 수 없이 구입하는 경험을 해본 사람이 많을 것입니다.
물건을 사 달라고 부탁했을 때 필요 없는 물건이거나 구입할 의사가 없으면 그냥 정중히 거절하면 되는 것이고, 또 상대방이 거절했다고 해서 기분나빠하거나 마음이 상하거나 하지 않는다면 아무런 문제가 없겠지만, 대개 보면 거절을 잘 하지 못하고 또 거절을 당하면 기분이 상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이런 일을 미리 생각하면서 다단계 판매 하는 분이 교회에 함께 하는 것 자체를 부담스러워 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이런 경우 옳은 것은 다단계 판매하시는 분이 교회안에서 성도들에게 물건을 판매하지 않는 것입니다.  
성도란 서로 지체의 관계에 있고 그리스도의 은혜를 나누고 교통하는 관계인데, 이것을 벗어나면 결국 성도들을 자신의 물건을 사 줄 수 있는 구매자로 보게 될 것입니다. 
이런 문제는 굳이 다단계가 아니라도 발생하게 됩니다. 
가령 보험을 하는 분이 성도들을 보험 가입 대상으로 바라보게 된다면 결국 다단계 판매자가 성도들을 물건을 구입해줄 대상으로 보는 것과 다르지 않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문제 해결은 성도 서로가 그리스도의 은혜를 나누고 교제할 형제로 바라보는 것 뿐입니다.
이 부분을 성도들에게 주지 시켜 주시는 것이 필요할 것입니다. 
성도의 관계는 서로의 신앙을 염려해주는 관계이지 자신의 영업 대상으로 바라보거나, 또 자신에게 피해를 주지 않을까 미리 염려하는 마음으로 다단계 판매하는 분을 바라보는 것은 서로가 그리스도의 은혜를 벗어나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교회안에 다단계 판매 하는 분이 있으면 안된다는 말을 한다면 그것은 잘못된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쨌든 다단계 판매도 그분이 선택한 직업이니까요?
하지만 지체의 관계에 있는 형제를 영업의 대상으로 본다면 그것은 잘못된 것입니다. 
또한 자신에게 곤란하고 손해가 되는 일이 있을까 미리 염려해서 성도를 견제하고자 한다면 그 또한 잘못된 것입니다.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07.07.03 - 00:33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제한 크기 : 2.00MB (허용 확장자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공지 교회 내에서 행해지는 다단계 --- 한국장로신문 update 201102
공지 교회는 장사하는 곳이 아니다. / 김정태(베뢰아대학원대학교 신약학 교수) update 194476
공지 다단계 판매와 교회( 그리스도인의 직업으로 적합한가 외...) updatefile 169795
18 [교회와 이단] 373 - 다단계에서 인간관계 형성의 문제점 update 146563
17 어떤 기독교인이 바라본 다단계에 관한 글 (암웨이등...) update 153414
16 [살며 사랑하며-이근미] 바쁜 지금 봉사합시다 update 153789
15 또 다른 기독교인이 바라본 다단계에 관한 글 update 166913
14 다단계에 신도 2만8000명 끌어들인 목사들 update 174914
13 월 1,000 만원의 허황된 꿈 / 흩어지는 교회 update 179501
12 ‘다단계’가 교회 망친다 “재원확보·선교” 명목 급속히 확산 update 183782
11 교회가 다단계 판매업자들 '영업장'인가? update 184484
10 성도여 흔들리지 맙시다 /베뢰아사람 / 한국신학 update 184567
9 다음에서 퍼온 기독교인이 본 다단계 update 185093
8 어떤 기독교인이 바라본 다단계 판매에 관한 글 --- 싸이월드 update 187583
7 권사님이 다단계 판매조직 교회에 확장해 피해 커 국민일보 / 2012. 06. 28 update 187814
6 다단계 판매에 대한 기독교 윤리적 비판 update 189529
5 다단계하는 하는 년들은 보아라 update 191758
4 교회내 다단계 판매 어떻게 보십니까? update 191785
» 교회 안에서 다단계에 대해(암웨이) / 모교회홈피에서 update 194639
2 다단계 판매업 종사자에 대하여 지도자들이 취해야 할 입장 / 예수그리스도 후기성도교회 (몰몬교 개인사이트에서) update 201839
1 하느님과 돈, 그리고 다단계 판매 (CBS 방송 칼럼) update 25257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